오피니언
첫 민간 체육회장 선거, 화합의 초석이 되기를
정치와 체육의 분리, 체육의 독립성 및 자율성 확립이라는 취지로 치러져야 할 민간 체육회장 선거가 과열 양상을 보여 탈 정치화를 위해 자치단체장의 겸직을 금지한 법 개정 취지가 무색해지고 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31일
감사원은 반드시 주도자 밝혀내야
한 나라의 에너지정책은 국가경영은 물론 모든 국민들에게도 아주 중요한 현안 사항임에 틀림없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31일
침체된 보문관광단지 옛 명성 되찾기를 기대한다
보문관광단지가 올해 개장 40주년을 맞았다. 지난 1978년 완공된 보문관광단지는 ‘대한민국 관광역사 이곳에서 시작되다’는 기념비가 증명하듯 연간 800만명이 찾는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로 이름 자체가 관광의 역사였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24일
태풍 피해복구와 특별재난지역 지정에 노력한 경주시
제18호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경주에도 수확을 앞둔 과일이 떨어지고, 벼가 쓰러지는 등 농작물 피해와 하천제방 붕괴와 도로가 유실되는 등 공공시설과 사유시설을 포함해 총 97억원의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24일
수필잡지를 알게 된 후
격월간 수필잡지 <에세이스트>를 알게 된 지 5년쯤 되었는데, 그 사이에 많은 일이 있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24일
잦아진 ‘가을 태풍’ 대비책도 마련해야
지난 3일 강풍을 동반한 제18호 태풍 ‘미탁’이 한반도를 강타해 경주지역에도 평균 186㎜의 폭우가 쏟아져 농촌에는 수확을 앞둔 과일이 떨어지고, 벼가 쓰러지는 등 농작물 피해와 하천제방 붕괴와 도로 유실 등 총 117억원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17일
통계를 올바르게 잡아야 시정이 바르게 추진된다
단풍의 계절 가을에 접어들면서 전국이 각종 축제로 들썩이고 있다. 각 지방자치단체들은 그들만의 고장 특산물을 내놓고 가수와 연예인들을 동원해가면서 신명나게 그 고장의 자랑들을 늘어놓는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17일
농심(農心) ! 그 거룩한 덕목
하늘은 높고 바람은 선선하며 오곡백과(五穀百果) 풍성하다. 우리네 마음 또한 절로 넉넉하여, 산과 들에 핀 청초한 가을꽃과 바람에 흔들리는 억새와 함께 신라의 역사를 넘나들며 그림이 되고, 노래가 되고, 시가 되고, 춤이 되어 발길 닫는 곳마다 축제로 들뜬 계절이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17일
지역언론의 역할을 재조명해야 할 때
창간 26년을 맞은 서라벌신문이 지방분권 시대를 맞아 건전한 비평과 공정한 보도, 다양한 정보제공을 통해 지역민과 변화와 여론을 선도해 왔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10일
신라문화제 행사규모와 기간 조정해 시민들 공감하는 행사로 바꿔야
경주시의 최대 축제행사인 신라문화제가 지난 3일 시작해 9일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이번 행사기간에는 태풍 미탁이 들이닥쳐 많은 피해를 입혔지만 그래도 인명피해가 없어 여간 다행한 일이 아닐 수 없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10월 10일
2/210
포토갤러리
경주엑스포, 열린 역사..
반기문 前 총장 “경주..
2019경주엑스포 엄지척 ..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자치행정 사회 문화관광 오피니언
1  주낙영 경주시장, 김석기 의원, 시급한 내년도 사업 예산확보 총력
2  중부동·황오동 통합 본격 논의, 용역착수 보고회로 여론 수렴
3  경주시, LED 자율형건물번호판 설치 ‘눈길’
4  경주시, 귀농귀촌 유치사업 ‘본격 시동’
5  경주시, 베트남 물 산업 시장 진출 박차
6  2019 경주시 청소년합창단 음악캠프 열려
7  경북 청소년 119안전뉴스 경진대회, 효청보건고 ‘최우수상’ 수상
책과 글 한 줄 최경춘 교수의 \'쉽게 풀어 보는 천자\' 기획
기획 농정 농업행사
자치행정 사회 문화관광
오피니언 사람과사람 집중취재
기획 연재 독자와 함께
교육청소년    
상호 : 서라벌신문
주소 :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 press@srbsm.co.kr
Tel :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