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관광
한수원, 컨버전스 아트로 만나는 르누아르‘빛의 초대展’무료 전시
인상주의 대표 화가 르누아르’의 작품을 컨버전스 아트로 만나보는 특별전 ‘빛의 초대전’이 4월 14일까지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 경주 본사 홍보전시관에서 열린다.<사진>
서라벌신문 기자 / 2018년 02월 13일
명품축제로 거듭날 ‘신라문화제’참신한 아이디어 공모합니다
“신라 천년 왕들이 지키는 도시 경주에서 펼쳐질 올해 신라문화제가 대한민국 명품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의 독창적이고 참신한 아이디어 공모합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8년 02월 13일
국립공원 문화재 ‘가상현실(VR) 체험관’ 현장감 있게 보세요
직접 가보지 않고도 실제 본 것처럼 문화재를 현실감 있게 만날 수 있는 ‘가상현실 체험관’이 문을 열었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8년 02월 13일
주낙영 시장후보 오는 24일 출판기념회 열어
경주시장 출마를 선언한 주낙영 전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오는 24일 오후 2시 보문단지 내 경주화백컨벤션센터(하이코) 3층에서 자신의 저서 ‘경주는 대한민국입니다’ 출판기념회를 개최한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8년 02월 13일
신라문화원 문화재청 재난안전 유공자선정 시상
신라문화원(원장 진병길)이 문화재청 선정한 2018 문화재 재난안전 유공자로 선정돼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사진>
서라벌신문 기자 / 2018년 02월 13일
박물관, 교촌마을광장, 보문호반광장 등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민속놀이와 전통음식 체험마당, 고즈넉한 한옥에서 즐기는 국악가락 등 고향의 전통을 잇고, 옛 것을 재현하는 다양한 문화행사들이 마련돼 설에 고향을 찾은 귀성객과 관광객들에게 풍성한 추억을 선사한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8년 02월 13일
학교 소개 ②효청보건고등학교
이것은 경북 경주의 보건의료 중심 특성화고 효청보건고등학교(학교장 류 창기<사진>, 이하 효청보건고)의 학교 홍보 문구이다. 효청보건고는 1978.11.08.학교법인 송암학원 및 태화종합고등학교 설립 인가 받아 2004.03.02. 태화고등학교로 교명 변경되어 2013.07.09. 경상북도교육청 지원 특성화고등학교로 지정된 이후 2016.03.01. 현 효청보건고등학교로 교명 변경되어 2017년도 제36회 졸업식(84명 졸업)을 끝으로 졸업생수 9천2백5십 명을 배출한 지역 간호·보건전문의 나이팅게일 산실 특성화학교이다.
이상준 기자 / 2018년 02월 13일
경주 옥산서원 등 유네스코세계유산 등재 신청
경주 옥산서원이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에 신청됐다. 지난달 29일 유네스코 세계유산 센터에 ‘한국의 서원’을 유네스코(UNESCO) 세계유산에 등재하기 위한 신청서가 제출됐으며 16~17세기에 건립된 국내 9개 대표서원이 등재 신청한 것이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8년 02월 08일
미술계 좌표 설정과 리셋 기회로서 국전 재조명
지난달 31일 경주예술의전당 대회의실에서 미술관계자와 일반인 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국전으로 읽는 한국현대미술’에 대한 심포지엄이 열렸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8년 02월 08일
솔거미술관 ‘SNS 인증샷 명소’로 부상
솔거미술관이 최근 SNS에서 ‘핫’한 포토 스팟으로 거듭나고 있다. 제3전시실 통유리창을 배경으로 찍은 사진이 ‘인스타그램’에서 유행하면서 주말에는 사진을 찍기 위해 긴 줄이 늘어서는 진풍경이 연출되고 있는 것.<사진>
서라벌신문 기자 / 2018년 02월 08일
1/120
포토갤러리
한국건강관리협회 경북..
법률상식 [4] 현명한 재..
관광논단 [2] 겸손이 최..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자치행정 사회 문화관광 오피니언
1  보문단지 내 또 청소년수련원 허가 추진 기존 수련시설 업주 반발 예상
2  임배근 교수, 경주시장 출마선언
3  저수지 물 채우기‘80 작전’ 돌입
4  창업 및 주택구입 지원 등 귀어업인의 제2인생 설계 돕다
5  설 명절 물가잡기, 민·관 합동 대책 실무회의
6  경주시,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 총력전
7  경주시, 일자리 안정자금 조기정착에 행정력 집중
책과 글 한 줄 최경춘 교수의 \'쉽게 풀어 보는 천자\' 기획
기획 농정 농업행사
자치행정 사회 문화관광
오피니언 사람과사람 집중취재
기획 연재 독자와 함께
교육청소년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연락처 : 054-777-6556~7 / 팩스 : 054-777-655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