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19) 최영성 교수의 <상동문> 해석 비판, 또 하나의 역사 왜곡
겸양은 하나의 미덕이다. 부모가 자신의 자식을 “아돈(兒豚)”이라거나 “제 아이가 불민하여”라거나 하는 것이 좋은 예이다. 그렇다고 자기 자식이 돼지 같다거나 어리석다고 그 부모가 인정했다고 곡해하는 이는 세상에 없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12월 14일
지방분권화시대 대비대학이 살아야 지역 상권도 산다
“이번에는 부실대학 꼬리표 뗐다”, “우리 학교만이 점수가 높아 이의신청 중입니다”, “점수는 상대적으로 높았는데…곤혹스럽지만, 나름 법적 투쟁도 검토 중입니다.”등 대학구조개혁평가 결과에 따른 희비에서 나오는 볼멘소리가 여기저기서 나온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12월 14일
경주시의회 예산심사 소홀한 점 없었는지 뒤돌아 보아야
신라천년의 경주가 해를 거듭할수록 경제규모가 커지고 있다. 이와 함께 경주시의 한해의 살림살이도 해마다 팽창하는 추세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12월 14일
연말이면 반복되는 두더지 행정, 곳곳이 난장판
경주시가지가 난장판이다. 대형 두더지가 시가지 곳곳을 파헤쳐 시민들의 불편이 가중되고 있는 실정이다. 문제는 매년 연말마다 공사가 몰리는 병폐가 개선되지 않고 있다는데 문제의 심각성을 더하고 있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12월 07일
집을 자식에게 물려줄 것인가 말 것인가
우리나라에서 집은 모든 가장이 평생 온힘을 쏟아 마련하는 재산 목록 1호다. 일터에서 돌아와 가족과 함께 쉬면서 재충전의 장소, 그 따스한 보금자리 이상의 의미를 갖고 있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12월 07일
대림절
지금은 기독교의 절기상으로 대림절 기간이다. 대림절이란 성탄절 전 4주간으로 성탄절을 앞두고 예수님을 맞이할 준비를 하는 기간이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12월 07일
(18) 최영성 교수의 <상동문> 해석 비판, 또 하나의 역사 왜곡
탁상공론(卓上空論)이라는 말이 있다. 실질의 문제를 탁상머리에 앉아 함부로 재단하고 허황된 생각을 그럴 듯하게 포장해 세상을 속이고, 역사의 퇴행을 야기하는 지식인들의 말장난을 야유하는 말이다.
서라벌신문 기자 / 2017년 12월 06일
(17) 최영성 교수의 <상동문> 해석 비판, 또 하나의 역사 왜곡
잘 아는 바와 같이, 1964년 7월 1일 중수공사가 끝난 후, 석굴은 온갖 논란에 휘말린다. 1969년에 남천우가 촉발시킨 소위 ‘원형논쟁’의 여러 쟁점이 마치 석굴암연구의 전부인 양 비쳐지면서 블랙홀처럼 석굴암의 모든 것을 집어삼킨 것이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11월 29일
경주, 스포츠 메카가 되기 위해선
어제 경주생활체육공원에서 야구장 조성공사 기공식이 있었다. 경주에서도 본격적인 프로야구경기를 치를 수 있도록 시설을 갖추는 것이다. 경주에서 야구대회라면 U-15 전국유소년 야구대회가 있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11월 29일
경주시 각종 협약서 체결 남발에 따른 문제점 많아
개인들에게는 말로 하는 약속이 있고 물건을 거래할 때는 계약서가 있다. 또 관공서 및 공공기관에서는 계약도 아니고 약정도 아닌 협약서(MOU)가 존재해 그 협약서에 의해 약속을 거래하는 제도가 있다.
편집부 기자 / 2017년 11월 29일
1/180
포토갤러리
경주역광장 크리스마스 ..
제9회 독거노인및소년소..
595 ▲ 깨엿 , ▲ 난데 ..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자치행정 사회 문화관광 오피니언
1  경주소방서, 야영장 및 산불화재 예방 캠페인
2  경주역광장 크리스마스 트리 점등
3  최양식 경주시장, 유럽 역사문화도시 방문
4  제1회 평생학습 박람회 성황리 열려
5  경주시, 지적재조사사업 주민설명회 실시
6  불국동 통장협의회·새마을부녀회, 물사랑 견학 실시
7  현곡면 행복학습 수료 및 작품 전시회 개최
책과 글 한 줄 최경춘 교수의 \'쉽게 풀어 보는 천자\' 기획
기획 농정 농업행사
자치행정 사회 문화관광
오피니언 사람과사람 집중취재
기획 연재 독자와 함께
교육청소년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연락처 : 054-777-6556~7 / 팩스 : 054-777-655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