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사적지 고분군 예초작업 실시하고 ‘새단장’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8월 08일
공유 / URL복사
ⓒ 서라벌신문
신라천년고도 경주의 대표적 관광지인 ‘동부사적지 고분군’에서 지난 31일부터 8월 1일까지 양일간 예초작업을 실시했다.<사진>
경주동부사적지대는 사적 제161호로 지정된 구역이며 지정면적은 66만 9293㎡이다. 동부사적지대는 황남동·인왕동뿐만 아니라 첨성대·계림·안압지·월성을 포함하는 지역으로서 이들 유적은 각각 별개의 사적으로 지정되어 있다.
내물왕릉으로 부터 시작되는 수십기의 신라 고분이 동부사적지에 잘 보존되어 있는데 대형고분을 예초작업하기 위해서는 3인 1조가 되어 작업을 한다.
고분의 예초작업은 정상에 위치한 작업자가 예초기에 연결된 줄을 잡아 중심을 유지하고, 중간에 위치한 작업자가 마치 사과를 깎듯이 예초기를 밀며, 하단부에 뒤따르는 작업자가 잘려진 풀을 끌어내어 정리하는 방식으로 작업을 한다.
경주시는 사적지의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 제공과 더불어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조성을 위해 1년에 2~3회의 예초작업을 시행하고 있다.
한환식 사적관리과장은 “잔디 깎기 사업을 계속 실시해 사적지를 깨끗하게 정비함과 더불어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겠다”라고 전했다.
포토갤러리
민선 경주시체육회장 선..
애틋하고 지혜로운 ‘밀..
선도동, 추석맞이 환경..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자치행정 사회 문화관광 오피니언
1  추석맞이 국도 3개 노선 등 주요도로 일제점검
2  경주시, 환경부 노후상수도 현대화사업 대상지 선정
3  공무원 유튜버가 경주시를 알린다
4  경주시,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나서
5  2019년 정기분 재산세(토지분, 주택2기분)부과
6  경주시, 복지사각지대 발굴 지원 ‘우수기관’ 선정
7  한가위 비상응급의료기관 운영
최신뉴스
더고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9월 11일
민선 경주시체육회장 선출 두고 벌써 편가름 분위기 만연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9월 11일
애틋하고 지혜로운 ‘밀땅’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9월 11일
선도동, 추석맞이 환경정비 실시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9월 11일
아름다운 강동면 만들기에 ‘구슬땀’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9월 11일
양북면 생활개선회, 꽃동산 가꾸기로 환경개선 동참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9월 11일
깨끗하고 살기 좋은 외동읍으로
서라벌신문 기자 / 2019년 09월 11일
책과 글 한 줄 최경춘 교수의 \'쉽게 풀어 보는 천자\' 기획
기획 농정 농업행사
자치행정 사회 문화관광
오피니언 사람과사람 집중취재
기획 연재 독자와 함께
교육청소년    
X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PC버전
상호 : 서라벌신문
주소 : 우) 38098 경북 경주시 양정로 273 경주인쇄소 3층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관
mail : press@srbsm.co.kr
Tel : 054-777-6556~7 / Fax : 054-777-6558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 01306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협
Copyright ⓒ 서라벌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TOP